고지방 저탄수화물 다이어트를 3개월 동안 한 37살 여성

신선 0


결혼 뒤 임신과 출산 등으로 체중이 20KG 이상 불어난 37살 여성이

여러 가지 다이어트를 시도하면서 살을 빼왔다.

그러다 새롭게 선택한 게 바로 지방을 많이 먹고, 탄수화물 섭취를 줄이는

이른바 '고지방 저탄수화물' 식단이었다.


26934515552210770.jpg


26934515552210771.jpg


26934515552210772.jpg


아침엔 버터와 여러 오일을 섞은 커피로 식사를 대신한다.

이 커피가 포만감을 주어서 낮까지 배가 고프지 않게 하는 효자 역할을 톡톡히 했다.


75096215552210980.jpg


75096215552210981.jpg


75096215552210982.jpg



점심엔 버터와 오일을 듬뿍 뿌린 상태에서 고기를 구웠다.

굽고 남은 기름으론 채소를 볶았다.


26077015552211200.jpg


26077015552211201.jpg



밖에서 식사해야 할 땐 순댓국처럼 지방을 많이 함유한 메뉴를 선택하여

밥은 뺀 채 가져간 치즈를 먹었다고 한다.


11595615552211370.jpg


11595615552211371.jpg


그런 노력이 효과를 보았는지 두 달 만에 5킬로나 감량할 수 있었다.

그런데 30여 일까지 심한 무기력증에 빠지는 등 몇몇 부작용을 경험한 터라

불안한 나머지 병원에 가서 검사해 보기로 했다.


19465515552211780.jpg


19465515552211781.jpg


19465515552211782.jpg


19465515552211783.jpg


19465515552211784.jpg


19465515552211785.jpg


19465515552211786.jpg


19465515552211787.jpg


19465515552211788.jpg


19465515552211789.jpg


194655155522117810.jpg


이처럼 콜레스테롤과 LDL 수치의 가파른 상승뿐 아니라

뇌에 혈액을 공급하는 경동맥에도 이상 증세를 보였다.


그래서 담당 의사는 고지방 저탄수화물 식단을 중단할 걸 강력하게 권했다.


78070115552212000.jpg


78070115552212001.jpg


78070115552212002.jpg



비단 이들뿐 아니라 대한당뇨병학회를 포함한 여러 의료계에서 고지방 저탄수화물의 위험성을 경고하는 목소리가 아주 높다.

그러나 이에 대해 반발하는 의료계 역시 무시할 수 없는 세를 형성하고 있다.



어느 쪽 주장이 옳고 그른지 선뜻 판단하기 어렵긴 하지만

적어도 이 37세 여성은 고지방 저탄수화물 다이어트 방식이 몸에 맞지 않다는 의사의 권고를 따르는 게 낫지 싶다.



이 여성과 달리 장기간 고지방 저탄수화물 식단을 이어갔음에도

특별한 이상 증상에 시달리지 않으면서 수월하게 체중을 뺄 수 있었다며

'엄지 척'을 치켜드는  사례자도 적잖다는 말을 사족처럼 남긴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Author

Lv.88 신선  최고관리자
851,270 (87.3%)

추천 즐찾 부탁해요~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신선한닷컴은 비회원도 추천 및 글쓰기가 가능합니다. 댓글6 신선 09-17 128
144506 석가모니의 마지막 유훈 신선 12:01 0
144505 CG 기술력 甲 신선 11:59 0
144504 수지 어머니 근황 신선 08:37 0
144503 걸그룹 세대차이 신선 08:35 0
144502 한국의 응원뽕 맛을 본 어벤져스.. 신선 08:31 0
144501 철권 화랑의 위엄ㄷㄷ.. 신선 08:29 0
144500 람보르기니를 사면 안되는 이유 댓글1 신선 08:27 0
144499 현재 토트넘에서 존나 유행하는 GIF.. 신선 07:52 0
144498 물에 닿으면 피처럼 빨갛게 변하는 목욕 매트 신선 07:49 0
144497 홍진호의 손을 보고 감격한 심형탁 신선 07:47 0
144496 엄복동(UBD) 이 한국 문화산업의 새로운 단위인 이유.jpg 신선 07:45 0
144495 형이 신혼초기 꿀팁 알려준다 .jpg 신선 04-18 1
144494 인싸드립 신선 04-18 0
144493 덫에 걸린 늑대를 구조하는 남자.gif 신선 04-18 0
144492 서프라이즈 재연배우의 알바 신선 04-18 0
144491 의느님 의느님 하는데는 이유가 있음 .jpg 신선 04-18 0
144490 후배들이 연기자 이순재를 존경하는 이유 신선 04-18 1
144489 죽은 엄마 곁은 못떠나는 새끼 고양이 신선 04-18 0
144488 타노스에게 후드려 맞는 그린..데드풀 신선 04-18 0
144487 군대 간 아들 울게 만든 엄마가 싸온 상한 김밥 신선 04-18 1
144486 배려 공익광고 레전드.. 신선 04-18 0
144485 대구는 올해도 제일 먼저 시작합니다.. 신선 04-18 0
144484 아빠가 이웃들 구하던 사이… 그의 가족은 당했다 신선 04-18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