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에 13년간 표류한 어느 네덜란드인의 눈물겨운 일기, 하멜표류기

신선 0







핸드릭 하멜 (Hendrik Hamel)



네덜란드 동인도 회사의 서기 겸 선원. 1652년부터 1666년까지 조선에 살았으며, 

이를 바탕으로 하멜 표류기라는 책을 써냄.

1653년 상선 스페르버르호 (Sperwer)를 타고 일본 나가사키로 향하던 중 

제주도 부근에서 폭풍을 만나 표류, 제주도에서 몇개월간 억류되어 있다가 일행들과 함께 한양으로 압송되었다.
























훗날 출판된 <하멜표류기>는 당시 세계 최고의 해상제국이었던 네덜란드에서 엄청난 주목을 받았고,

네덜란드정부는 이를 토대로 일본이 아니라 조선과 직접 교역을 하는게 더 낫다고 판단.



네덜란드 동인도회사 소속의 "코리아 호"라는 배까지 만들어 보내 조선과 직접 교역을 하려 했으나

일본측에서 네덜란드가 조선과 직접 교역을 한다면 

일본은 네덜란드와 모든 교역을 끊어버리겠다며 강하게 응수.


네덜란드 입장에서는 일본이라는 자신들의 아시아 전초기지가 사라져

당시 네덜란드 뒤를 이어 따라오려는 또 다른 해상강국인 영국에게 일본을 빼앗길것을 두려워하여

조선과의 교역을 포기.



(당시 일본은 조선에서 들어오는 인삼, 도자기와같은 막대한 사치품들을 헐값에 사들여, 네덜란드에 비싸게 팔고,

그에 상응하는 댓가로 네덜란드로부터 화포술과 조총, 뛰어난 선박기술을 전수받는등 기술적 이익을 얻고,

네덜란드의 신식 물건들을 조선에 매우 비싸게 파는등 여러모로 일본에 이득만 가져다주는 교역을 하였음.

한마디로 중개무역을 통해 조선에 대한 상업권을 독점하고 있던 상황.)




만약 이때 네덜란드가 조선과 직접 교역을 했더라면

조선의 개화는 일본만큼 매우 빠르게 진행?瑛뺐탔?






 


하멜보다 훨씬 더 일찍 표류해온 또 다른 네덜란드인인 박연(얀 야너스 벨테브레)은

또 다른 친구 두명 (디럭 헤이스버르츠(Direk Gijsbertz), 얀 피르터르츠(Jan Pierterz)와 함께 

조선에 정착, 무관이 되어 조선군을 훈련. 훗날 정묘호란때 셋이 앞장서서 싸웠으나 두 친구는 전사하고,

박연 혼자 살아남음. 죽기 직전까지 조선에  화포술과 선박제조술, 조총등을 꾸준히 전수해  막대한 도움을 줌.








어찌보면 당시 유럽제국주의 국가들중에서 유일하게 한국에 피해 안주고 

교류를 통해 이익만 준 국가 네덜란드.






출처 :  https://m.post.naver.com/viewer/postView.nhn?volumeNo=4674253&memberNo=17166126&vType=VERTICAL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Author

Lv.98 신선  최고관리자
1,040,630 (60.9%)

추천 즐찾 부탁해요~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신선한닷컴은 비회원도 추천 및 글쓰기가 가능합니다. 댓글9 신선 09-17 135
158127 매트릭스 근황.jpg 신선 09:22 0
158126 널브러진 시신들…'위안부 학살' 증거 영상 나왔다 신선 09:20 0
158125 건물주가 광고하는법 신선 09:10 0
158124 이대 샤워하는 여학생 몰래 찍은 범인 잡고 보니 일본놈.SWF 신선 09:08 0
158123 작전이 성공할 수 있었던 이유 .jpg 신선 09:05 0
158122 日 "한국 어쩌려구 이러냐 ㅉㅉ".JPG 신선 09:01 0
158121 옆나라의 다음 카드 신선 08:54 0
158120 정이 넘치는 경차주차.jpg 신선 08:50 0
158119 요가 처음보는 소들 신선 08:48 0
158118 텐트에서 일어나자마자 본 광경 신선 08:37 0
158117 (약혐) 마라톤 때 젖꼭지 패치 꼭 해야하는 이유 .jpg 신선 08:35 0
158116 바주카포 위력 ㄷㄷㄷ 신선 08:33 0
158115 최연소 러시아 리듬체조 코치 신선 08:24 0
158114 독일 놀이기구가 폐쇄된 이유.jpg 신선 08:22 0
158113 목숨을 잃고 아픈데도 정부의 지원은 받을 수 없었던 이유 신선 08:20 0
158112 특이점이 온 생수 근황.jpg 신선 08:16 0
158111 안재현을 이해 할 수 없는 나영석 신선 08:05 0
158110 진정한 "꿀잼"을 아는 일본인 신선 08:03 0
158109 지소미아 쉽게 설명 신선 08:01 0
158108 세계의 돈이 어디에 몰려 있나? 신선 07:59 0
158107 자기들만 가진 정보는 절대 공유 안했던 일본 (2017년).JPG 신선 07:55 0
158106 조국 후보자 장녀 논문관련 경기교육감의 글 신선 07:44 1
158105 여중생 볼트 폭풍질주 비결은? 신선 07:42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