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티오피아에 간 한국관광객들이 한일

신선 0
*베스트에 올림된 게시물입니다.*


한국전 참전한 용사들 찾아가서 큰절 올림

(짤에는 관광객이지만 LG 직원들)



에티오피아가 참전한 이유는 1935년 에티오피아가 이탈리아에게 침공을 당했었던적이 있는데, 당시 에티오피아의 셀라이에 황제의 
도움 요청에도 국제사회가 아무도 도와주지 않았던 전적이 있기 때문입니다. 결국 에티오피아인 27만명이 숨지고 나라를 빼앗겼습니다. 
하지만 이들은 계속된 투쟁으로(우리나라의 독립운동과 비슷) 1941년에 기적적으로 승리해 결국 이탈리아를 몰아내는데 성공하게 됩니다.
나라가 위기에 빠졌을 때 도움을 받지 못한 설움을 잘 아는 셀라시에 황제는 1953년 UN의 파병 요청을 흔쾌히 수락해 한국에 병력을 보내게 된 것입니다.


"침략군에 부당하게 공격 당한 나라가 있다면 다른 나라들이 도와줘야 한다. 저 먼 곳에 있는 한국인의 자유와 권리를 위해 목숨 바쳐 싸워라"

-셀라시에 황제


당시 에티오피아군은(우리나라의 국군 개념)은 총 4개 정규사단으로 5만명이었는데 그 중에서도 최고 정예부대였던 황제 직속의 제 1근위사단에서 지원자들을 모아 1개 대대를 편성하여 보냅니다. 그리고 황제는 그 자리에서 "강뉴대대(Kagnew battalion)"라는 칭호를 내립니다. 강뉴의 뜻은 '혼돈에서 질서를 확립하다'
또는 '적을 초전에 격파하다'라는 두가지 의미가 있구요. 공산집단의 침략을 격파하고 혼돈에 빠진 대한민국을 구원하라는 황제의 명령이 담겨 있습니다.

그렇게 1951년 5월 7일 부산에 도착하여 미 제7사단 32연대 예하대대로 배정 받습니다. 1956년에 완전히 철수할 때까지 5차례에 걸쳐 연 인원 6,037명이 파견되어 전사자 121명, 부상자 536명이라는 적지 않은 피해를 입었습니다.

그러나 강뉴부대는 적에게 공포의 대상이었습니다. 이들은 정찰과 적과의 교전을 비롯해 고지탈환과 사수, 진지방어 등 253번의 크고작은 전투에서 모두 승리하는 저력을 발휘하였고 특히 1952년 10월 금화지구 '철의 삼각지'를 사수한 것은 이들의 용맹성을 잘 보여줍니다. 강뉴부대는 철의 삼각지로 오는 주 저지선 계곡에 1개 중대를 배치했는데, 인해전술을 앞세운 중공군의 공격에도 4시간동안 백병전을 벌여 적들을 물리쳤습니다.

그리고 강뉴부대원들은 부대가 위험에 처하면 장교와 부사관들이 가장 먼저 적진으로 돌진해 포위망을 뚫었습니다. 전투 중 부상자와 사망자를 전장에 남겨두지 않았으며 포로가 발생하면 끝까지 추적해 구출 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Author

Lv.99 신선  최고관리자
1,419,460 (100%)

추천 즐찾 부탁해요~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신선한닷컴은 비회원도 추천 및 글쓰기가 가능합니다. 댓글14 신선 09-17 148
185157 조작 논란에도 구독자수 120만명…유튜버에 '정의구현'은 없다 신선 07-06 0
185156 논란이 된 장애인 비하 발언, 이겨도 병신 져도 병신 누가 한 말이에요? 신선 07-06 1
185155 혼란스러운 직원의 쪽지... 댓글1 신선 07-06 0
185154 버스 기사들 "민식이법 부담"…회사, 스쿨존 통과 노선 변경키로 신선 07-06 0
185153 미국인이 쓴 한국과 미국 의료서비스 체험기.jpg 신선 07-06 0
185152 중소기업간 제갈량 신선 07-06 0
185151 넷플릭스가 원래 하던 사업 신선 07-06 0
185150 일본식 오무라이스 신선 07-06 0
185149 이태원, 대전, 광륵사 확진자 검체서 GH 바이러스 검출 신선 07-06 0
185148 우리나라 주변국가들 공통점 신선 07-06 1
185147 1년 만난 남자친구가 트랜스젠더래요.jpg 신선 07-06 0
185146 자취생의 토마토 스파게티 만들기.jpg 댓글1 신선 07-06 1
185145 AOA 지민이 마녀사냥인 이유 신선 07-06 0
185144 이야~ 교통체증도 없고 좋다~!.gif 신선 07-06 0
185143 BBC 야생 동물 사진 수상작 신선 07-06 0
185142 '개훌륭' 출연 보더콜리 견주 동물보호법 위반 혐의 피고발…내사 착수 신선 07-06 0
185141 버림받은 한국 근황.jpg 신선 07-06 0
185140 영화음악의 거장 엔니오 모리코네 별세…향년 93세 신선 07-06 0
185139 어느덧 현실이 되어가는 아이언맨 신선 07-06 0
185138 현명한 AOA초아.jpg 댓글1 신선 07-06 0
185137 제천 화재 참사 때 15명 살린 영웅 이상화씨 별세 ,,, 신선 07-06 1
185136 부대찌개엔 역시 쇠구슬이지 신선 07-06 0
185135 증폭되는 中우한연구소 발원설…"코로나 유사샘플 7년전 우한연구소에 전달" 신선 07-06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