웨딩드레스 차림으로 환자에게 달려간 간호사…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신부

신선 1

▲ 이제 막 신혼여행길에 오른 간호사가 교통사고를 목격하고 현장에 뛰어들어 끝까지 환자 곁을 지켰다./사진=캘빈 테일러 페이스북

이제 막 신혼여행길에 오른 간호사가 교통사고를 목격하고 현장에 뛰어들어 끝까지 환자 곁을 지켰다. 1일(현지시간) 뉴욕포스트는 미국의 한 간호사가 도로 한복판에서 웨딩드레스 차림으로 환자를 돌봤다고 전했다.

지난달 21일 미국 미네소타주 세인트폴의 한 고속도로에서 연쇄추돌사고가 발생했다. 차량 세 대가 뒤엉킨 사고로 운전자 한 명이 다쳤다. 구급대가 도착하려면 아직 시간이 남은 상황. 그때 웨딩드레스를 입은 신부가 사고 현장에 뛰어들었다. 신부는 피를 흘리며 누워있는 환자를 다독이며 구급대가 도착할 때까지 안심시켰다.

▲ 사진=캘빈 테일러 페이스북

도로 한복판에 주저앉은 신부는 다름 아닌 현지에서 간호사로 일하는 레이철 테일러(22)였다. 현지언론은 신혼여행지로 향하던 중 교통사고를 목격한 그녀가 곧바로 의료인으로서의 본능을 발휘했다고 전했다. 레이철은 “고속도로에서 사고가 났는데 한 남녀가 사고 운전자를 길가로 옮기는 걸 봤다. 뼈가 다 드러날 만큼 심각한 부상으로 보였다”고 밝혔다. 그녀는 주저 없이 고통으로 힘겨워하는 환자에게 달려갔다.

레이철은 “환자에게 당신은 정말 강하고, 용감하며, 자랑스럽다며 다독였다”고 설명했다. 또 “웨딩드레스 차림이었지만 금방 간호사 모드로 전환되더라”면서 “너무 자연스러워서 나도 많이 놀랐다. 간호사로서 늘 부족하다고 생각했고 자신감도 없었는데 이번 일을 계기로 사고 현장에서 어떻게 해야 하는지 알게 됐다”고 말했다.

▲ 사진=캘빈 테일러 페이스북

15분 후 구급차가 도착했다. 침착한 그녀의 간호 덕에 사고 운전자는 병원 치료를 받고 퇴원했다. 운전자는 레이철이 ‘재능있는 천사’였다면서 “놀란 나를 차분하게 다독였다. 내 생명을 구했다”고 고마움을 표했다. 직접 만나 감사를 전하고 싶다고도 말했다.

당시 상황을 자신의 페이스북에 알린 레이철의 남편은 “위험한 상황에 뛰어든 아내 때문에 나는 아직도 화가 나 있다. 그래도 환자를 외면하지 않고 달려가 필요한 도움을 건넨 그녀가 자랑스럽다. 나는 축복받은 남편”이라고 아내를 추어올렸다. 부부는 구급대를 도와 환자를 병원으로 이송시킨 뒤, 사고 현장이 정리될 때까지 남아있다가 남편과 함께 다시 신혼여행지인 몬태나로 향한 것으로 알려졌다.

권윤희 기자  [email protected]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Author

Lv.99 신선  최고관리자
1,475,170 (100%)

추천 즐찾 부탁해요~

Best Comment

BEST 1 ,ㅇ  
대대손손 잘살거임..

Comments

대대손손 잘살거임..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신선한닷컴은 비회원도 추천 및 글쓰기가 가능합니다. 댓글14 신선 09-17 148
188879 일본에서 코로나 확진판정 받으면 생기는 일.jpg 신선 16:47 0
188878 페라리를 타야하는 이유.jpg 신선 16:41 0
188877 애정결핍에 걸린 사람들 특징 신선 16:38 0
188876 남편이 날 사랑한다고 언제 느껴요? jpg 신선 16:35 1
188875 최근에도 구라를 쳤던 양팡.jpg 신선 16:32 0
188874 장윤정이 도경완한테 반한 이유.jpg 신선 16:29 0
188873 어떤 선수가 1등을 포기한 이유 댓글1 신선 16:26 1
188872 400년전 흑사병 때 유행한 ‘와인 창문’ 부활…이탈리아식 비대면 신선 13:18 0
188871 리어카 할머니가 주운 폐지 레전드 .JPG 신선 13:15 0
188870 아들의 꿈을 무시하는 부모님 댓글1 신선 13:12 0
188869 대륙산 면도기 신선 13:05 0
188868 K-잔디 gif 신선 12:59 1
188867 태풍 장미가 한국으로 오는 이유.. 신선 12:53 0
188866 맨인블박 이것저것,gif 신선 12:47 0
188865 기적의 다이어트식단 신선 12:44 3
188864 한국과 일본의 수해 대피소 차이 신선 12:41 1
188863 갑자기 멀쩡해진 펀쿨???/span> 댓글1 신선 12:38 0
188862 민경장군이 아파트 고르는 기준.jpg 신선 12:35 1
188861 코로나19 백신 한번 접종에 4만~9만원?…빌 게이츠, 단 3500원에 공급한다 댓글1 신선 12:32 1
188860 역대급 순두부 신선 12:25 0
188859 한국 코로나19 방역 성공이 대단한 이유. 신선 12:19 1
188858 제일 싫어하는 화법 신선 12:16 0
188857 코로나 백신 가격 하락시키겠다는 구독자 200만 유투버 jpg 신선 12:13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