웨딩드레스 차림으로 환자에게 달려간 간호사…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신부

신선 1

▲ 이제 막 신혼여행길에 오른 간호사가 교통사고를 목격하고 현장에 뛰어들어 끝까지 환자 곁을 지켰다./사진=캘빈 테일러 페이스북

이제 막 신혼여행길에 오른 간호사가 교통사고를 목격하고 현장에 뛰어들어 끝까지 환자 곁을 지켰다. 1일(현지시간) 뉴욕포스트는 미국의 한 간호사가 도로 한복판에서 웨딩드레스 차림으로 환자를 돌봤다고 전했다.

지난달 21일 미국 미네소타주 세인트폴의 한 고속도로에서 연쇄추돌사고가 발생했다. 차량 세 대가 뒤엉킨 사고로 운전자 한 명이 다쳤다. 구급대가 도착하려면 아직 시간이 남은 상황. 그때 웨딩드레스를 입은 신부가 사고 현장에 뛰어들었다. 신부는 피를 흘리며 누워있는 환자를 다독이며 구급대가 도착할 때까지 안심시켰다.

▲ 사진=캘빈 테일러 페이스북

도로 한복판에 주저앉은 신부는 다름 아닌 현지에서 간호사로 일하는 레이철 테일러(22)였다. 현지언론은 신혼여행지로 향하던 중 교통사고를 목격한 그녀가 곧바로 의료인으로서의 본능을 발휘했다고 전했다. 레이철은 “고속도로에서 사고가 났는데 한 남녀가 사고 운전자를 길가로 옮기는 걸 봤다. 뼈가 다 드러날 만큼 심각한 부상으로 보였다”고 밝혔다. 그녀는 주저 없이 고통으로 힘겨워하는 환자에게 달려갔다.

레이철은 “환자에게 당신은 정말 강하고, 용감하며, 자랑스럽다며 다독였다”고 설명했다. 또 “웨딩드레스 차림이었지만 금방 간호사 모드로 전환되더라”면서 “너무 자연스러워서 나도 많이 놀랐다. 간호사로서 늘 부족하다고 생각했고 자신감도 없었는데 이번 일을 계기로 사고 현장에서 어떻게 해야 하는지 알게 됐다”고 말했다.

▲ 사진=캘빈 테일러 페이스북

15분 후 구급차가 도착했다. 침착한 그녀의 간호 덕에 사고 운전자는 병원 치료를 받고 퇴원했다. 운전자는 레이철이 ‘재능있는 천사’였다면서 “놀란 나를 차분하게 다독였다. 내 생명을 구했다”고 고마움을 표했다. 직접 만나 감사를 전하고 싶다고도 말했다.

당시 상황을 자신의 페이스북에 알린 레이철의 남편은 “위험한 상황에 뛰어든 아내 때문에 나는 아직도 화가 나 있다. 그래도 환자를 외면하지 않고 달려가 필요한 도움을 건넨 그녀가 자랑스럽다. 나는 축복받은 남편”이라고 아내를 추어올렸다. 부부는 구급대를 도와 환자를 병원으로 이송시킨 뒤, 사고 현장이 정리될 때까지 남아있다가 남편과 함께 다시 신혼여행지인 몬태나로 향한 것으로 알려졌다.

권윤희 기자  [email protected]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Author

Lv.99 신선  최고관리자
1,481,870 (100%)

추천 즐찾 부탁해요~

Best Comment

BEST 1 ,ㅇ  
대대손손 잘살거임..

Comments

대대손손 잘살거임..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신선한닷컴은 비회원도 추천 및 글쓰기가 가능합니다. 댓글14 신선 09-17 148
189350 체급차이 ....gif 신선 14:02 0
189349 신형 벤츠 GV80 AMG V12 BITURBO 신선 13:59 0
189348 외국인한테 한국 치안수준 설명하는 사진 신선 13:56 0
189347 구글의 실제 면접 질문 신선 13:53 0
189346 스텔스 근황.gif 신선 13:44 0
189345 소리바다 어워즈 스나이퍼.gif 신선 13:41 0
189344 그라운드 난입 처자.gif 신선 13:38 0
189343 중국판 신의한수.jpg 신선 13:35 1
189342 장례식장에서 싸운 주갤러 신선 13:32 0
189341 일본 전철역의 친절한(?) 고객 안내 시스템 댓글1 신선 13:29 0
189340 온라인 강의 대참사.gif 신선 13:26 0
189339 인류 역사상 가장 튼튼한 스마트폰 댓글1 신선 11:08 2
189338 아주~ 보기 드문 사진 33장 신선 11:05 1
189337 희귀하고 독특한 신체특징 10가지 jpg 신선 10:34 2
189336 구례서 폭우에 떠내려간 암소, 남해군 무인도서 발견돼 신선 10:31 2
189335 철면피 오지는 유튜버 jpg 신선 10:19 0
189334 이름을 바꿔 불러달라고 요청한 일본 신선 10:16 1
189333 구원파 논란 해명하는 박진영... 그리고 최근 논란이 신경쓰인 김구라 jpg 신선 10:06 1
189332 대기업 들어간 후 변한 친구 신선 10:00 0
189331 10글자로쓴사직서.jpg 신선 09:57 1
189330 '쉬운 한국여자들' 홍대 영국남 구속.jpg 댓글1 신선 09:48 1
189329 청소 매너의 일본.gisa 신선 09:45 2
189328 신개념 주차방법.jpg 신선 09:36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