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타민 복용시간

신선 0

◇아침에 일어나자마자, 비타민B


비타민B는 아침 식사 전에 먹는 것이 가장 좋다. 비타민B는 몸의 에너지 대사를 활발하게 하고 피로를 회복시킨다. 여기에 매일 섭취하는 음식물이 에너지로 더욱 잘 전환될 수 있도록 돕는 역할도 한다. 따라서 활기찬 하루를 시작하고, 종일 쓸 에너지를 생성하기 위해 아침 식사 30분 전에 비타민B를 먹는 것이 좋다. 비타민B의 일종인 엽산도 이때 먹으면 효과적이다.



◇아침 식사 중, 비타민C


비타민C는 대표적인 항산화 물질이다. 신체 노화를 촉진하는 활성산소가 작용하는 것을 막는다. 활성산소는 자고 일어났을 때 많이 누적돼 있는데, 이 때문에 아침에 비타민C를 섭취하면 좋다. 다만, 비타민C는 위장에 자극을 줄 수 있으니 식사와 함께 복용하는 것을 권장한다. 빈속에 비타민C를 먹으면 속이 쓰리거나 신물이 올라올 수 있다.



◇아침 식사 후, 루테인


루테인은 아침을 먹고 난 후에 먹으면 좋다. 루테인은 눈 속 황반의 구성 성분 중 하나다. 황반 구성 성분인 루테인이 노화에 따라 감소하면 눈이 침침해지거나, 망막 건강을 해친다. 루테인은 지용성 영양소다. 따라서 기름에 잘 녹기 때문에 식사 직후 먹으면 흡수가 잘 된다. 아침 식사 후에 먹지 못했다면 점심이나 저녁 식사 후에 먹어도 괜찮다.



◇점심 식사 후, 오메가3


오메가3는 점심식사 직후에 먹는 것이 좋다. 루테인과 마찬가지로 지용성이기 때문이다. 오메가3가 몸에 흡수되려면 담즙산이 필요한데, 담즙산은 식사 후에 많이 분비된다. 간혹 오메가3를 먹고 메스꺼움을 호소하는 사람이 있다. 점심식사 후는 하루 중 가장 활동량이 많은 시간이다. 이때 오메가3를 먹으면 메스꺼움 증상이 조금 줄어든다.



◇저녁 식사 후, 칼슘


뼈를 튼튼하게 해 주고 근육의 수축과 이완을 돕는 칼슘은 위산이 충분히 있어야 흡수율이 높아진다. 위산은 식사했을 때 많이 나온다. 따라서 칼슘 역시 식후에 복용하는 것이 권장된다. 또한 저녁 식사 후는 주로 휴식을 취하는 시간대다. 칼슘의 작용이 근육의 긴장감을 완화시켜 편안한 휴식에 도움을 준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Author

Lv.98 신선  최고관리자
1,034,530 (31%)

추천 즐찾 부탁해요~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