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아온 여자 육상 100미터 챔피언 프레이저 프라이스

신선 0





올 시즌 세계 최고 기록인 10초 71로 우승을 차지한 

자메이카의 셸리 앤 프레이저 프라이스






2009년 베를린, 2013년 모스크바, 2015년 베이징 대회 여자 100미터에서 

우승을 차지한 데 이어, 4년 만에 다시 한 번 세계 육상 챔피언에 등극했다.

특히 모스크바 대회에선 100미터와 200미터 개인 경기뿐 아니라

400미터 계주까지 제패해서 3관왕에 오르는 대기록을 세웠다.


그리고 올림픽은 2008년 베이징, 2012년 런던에서 각각 우승을 차지했다.




152CM의 단신인 33세의 프레이저 프라이스는 2011년에 결혼하여 

2017년 임신하면서 도하 대회에 참가할 수 없었다.

그 직전 대회인 2016년 리우 올림픽에서 동메달에 그치기도 한 터라

이제 그의 시대도 저물었다는 게 육상계의 일반적 평가였다.

그런데 이를 비웃기라도 하듯 시즌 최고 기록으로 우승하면서

제2의 전성기를 예고하기에 이르렀다.


2010년 치통 치료 목적으로 사용한 의약품에서

금지 약물 반응을 보여 6개월 출전 금지를 당한 게 흠으로 남아 있지만

단거리 스타 가운데 최단신의 몸에서 뿜어내는 폭발적 질주와 막판 스퍼트는

단연코 우사인 볼트에 버금갈 만한 재능이라고 할 수 있을 것이다.


이번 대회에선 

지난 런던 대회 우승자인 미국의 토리 보위가 결선 진출에 실패했고,

네덜란드의 대프네 시퍼스가 컨디션 난조로 결승 무대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은 게

눈길을 끌 만하다.


내년 올림픽에선 이번 대회 2위에 오른 영국의 애셔 스미스,

3위인 코트디부아르의 마리 호세 타루, 아후레,

리우 올림픽 100미터와 200미터에서 2관왕을 차지한 일레인 톰슨,

200미터에서 더 뛰어난 재능을 보이는 대프네 시퍼스 등이

프레이저 프라이스의 강력한 맞수로 나설 전망이다.



한편 현재까지 여자 100미터에선 

88년 서울올림픽에서 세운 그리피스 조이너의 10.49가 불멸의 기록으로 남아 있다.

그 기록이 과연 정상적 몸상태로 만든 게 맞는지 

여전히 의문을 제기하는 사람이 적잖았지만

그 어떤 검사에서도 양성 반응을 보인 적이 없었다.

그럼에도 지난 1998년에 그가 갑자기 세상을 떠나는 바람에

그 의문을 더욱 증폭하게 만들기도 했지만

역시 약물 복용의 흔적은 찾지 못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Author

Lv.99 신선  최고관리자
1,149,890 (100%)

추천 즐찾 부탁해요~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신선한닷컴은 비회원도 추천 및 글쓰기가 가능합니다. 댓글10 신선 09-17 136
8006 메시의 볼키핑 신선 11-20 1
8005 카메라맨도 속음.gif 신선 11-19 4
8004 호날두 A매치 99번째 골.gif 신선 11-19 3
8003 신들린 골키퍼.gif 신선 11-18 4
8002 김민재 레바논전 주요장면.gif 신선 11-15 4
8001 프리미어12 일본 주심의 노 태그 아웃 신선 11-12 4
8000 한국vs중국 축구경기에서 심판이 PK 안 준 장면.gif 신선 11-11 4
7999 오늘자 손흥민 리그 3호골.gif 신선 11-10 5
7998 유난히 호흡이 잘맞던 박지성과 루니.gif 신선 11-09 4
7997 일본인들의 선택적 기억장애 신선 11-09 4
7996 황희찬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전/후.gif 신선 11-07 4
7995 오늘자 손흥민 멀티골 .gif 신선 11-07 4
7994 축구선수 발로텔리 근황.gif 신선 11-07 4
7993 국농 올타임 레전드 신선 11-06 3
7992 격투가에게 시비를 건 스트리트파이터 신선 11-05 4
7991 핸드볼 마구 신선 11-01 4
7990 오늘자 김종규 플라핑.gif 신선 10-31 4
7989 지네디 지단의 고려청자 트래핑.gif 신선 10-25 4
7988 이틀 연속 두산의 끝내기 안타 신선 10-24 4
7987 오늘자 손흥민 멀티골 .gif 신선 10-23 4
7986 2018-2019시즌 손흥민 신선 10-23 1
7985 이강인, 2019 코파 트로피 (U-21 발롱도르) 최종 10인 후보에 선정 신선 10-23 4
7984 김종규 앨리웁.gif 신선 10-21 4